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판 상세 화면
제목 FIRA, 백합 방류로 인한 자원회복 및 어업인 소득증대 기여
작성자 담당자 작성일 2021-11-10 조회수 125
첨부파일
인쇄
[보도자료 사진] FIRA, 백합 방류로 인한 자원회복 및 어업인 소득증대 기여 (1).jpg
 
- 고창 연안바다목장 해역에 백합 치패 253만 마리 방류 -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 서해본부는 고창군 해역에 2000년대 이후 현저하게 감소하고 있는 백합 자원회복과 갯벌어장 생산력 증대를 위해 지난 10월 말 백합 치패 253만 마리를 고창 연안바다목장 해역에 방류하였다고 밝혔다.
 
  FIRA는 고창군 해역(구시포, 장호, 광승, 동호)에 방류할 백합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하여 갯벌 경운작업(3.2ha/1개 어촌계)을 실시하여 방류전 저질을 환경 개선였다. 또한 방류된 백합의 크기는 0.5cm 이상의 건강한 치패로 2,472kg에 달한다. 
 
  한편, 백합은 고급 패류 중 하나로 육질이 뛰어나고 맛이 좋아 찜, 탕, 죽 등 다양한 요리로 활용되고 있는 기호식품으로 어업인에게 고부가가치가 높은 패류이다. 특히, 고창 해역의 저질은 사질 어장으로 백합이 성장할 수 있는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어 타 지역에 비해 백합의 상품성이 뛰어나고 갯벌 또한 건강하다.
 
  FIRA 이명준 서해본부장은 “고창군 해역에 백합 자원량 증대 이외에도 수산생물 서식장 조성을 위해 주꾸미 산란서식장을 조성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어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향후 지역 어업인 및 지자체와 협조체제를 강화하여 백합 방류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보도자료 게시판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FIRA 남해본부, 여수 개도 어촌체험마을서 바다가꾸기 활동
다음글로 이동 한국수산자원공단 서해본부,「FIRA서해 공감 플러스」통해 직원 간 소통?청렴 UP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사회가치혁신팀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