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한국수산자원공단,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 도입으로 유전자 분석 전문성 강화
작성자 손아영 작성일 2020-08-13 조회수 211
인쇄

 - FIRA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 도입을 통한 유전자 분석 기술 고도화 -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은 공단의 유전자 분석 기술의 고도화를 위해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를 도입했다고 전했다.

 공단은 국내 최고 수준의 유전자 분석 전문성을 바탕으로 수산 방류품종에 대한 유전적 다양성 관리를 수행하는
 유일 기관이다. 장기간 무분별한 국내 방류사업에 의한 해양생태계 건강성 저하 우려로 공단은 
 방류품종 12종*에 대한 유전적 다양성 변화 모니터링(2011년~), 방류종자 인증제**(2016년~) 시행 등을 통해
 생태계 건강성 회복과 지속 가능한 수산자원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 유전적 다양성 모니터링 대상품종(12품종) : 넙치, 조피볼락, 전복, 해삼, 참돔, 꽃게, 연어, 명태, 낙지, 대하, 말쥐치, 대구
 ** 방류종자 인증제 : 건강한 수산종자를 방류할 수 있도록 유전적 다양성을 관리한 종자를 인증해주는 제도로
    '16년부터 넙치를 대상으로 시범 실시
 ※ 넙치 방류종자의 유전적 다양성(PIC) : '15년(시행 전) 61.49% → '19년(시행 후) 68.50%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는 대량의 유전자를 빠르고 정확하게 분석하는 장비로 기존 염기서열 분석 방식인
 생거 염기서열 분석법(Sanger sequecing)과 비교하여 비용·시간 측면에서 높은 효율성을 보여
 병리학, 육종학, 생태학 등 매우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공단은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를 이용하여 방류품종의 유전자 분석을 통한 유전자 마커 개발 및 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최근 비파괴적인 방법을 통한 생태계 조사, 외래종 유입 등에 사용되고 있는
 환경DNA* 분석도 준비하고 있다. 공단 관계자는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 장비 도입을 통한 공단의
 유전자 분석 기술 고도화로 분자마커 및 환경DNA 분석법 개발·개선이 가능하며, 이를 통해 건강한 생태계 회복과
 지속 가능한 자원조성에 기여하겠다."라고 전했다.

 * 환경DNA : 해수 중 수산 생물의 비늘, 배설물 등에서 추출된 DNA를 이용하여 비파괴적인 방법을 통해
                목표로 하는 수산 생물 존재 확인 및 생물 다양성 연구 등 수행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바다숲 조성과 어촌체험관광사업 성과 제고를 위한 FIRA 서해본부-신시도 어촌체험휴양마을과의 MOU 체결
다음글로 이동 한국수산자원공단, 방류품종 유전적 다양성 모니터링 홍보 나서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사회가치혁신팀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