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동해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 사업성과 가시화
작성자 손아영 작성일 2019-11-28 조회수 42
인쇄

 - 대문어 자원량 증대를 통한 어업소득 향상 -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 동해본부(본부장 신성균)에서는 2015년부터 금년까지 총 사업비 54억원을 
 투입하여 동해시 묵호항 인근해역(110ha)에 대문어 산란·서식장을 조성하고 있다. 주요 사업내용으로는 어장환경조성,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 환경개선, 모니터링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대문어 자원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하여
 지난 2018년 04월 수산자원관리수면을 지정 고시하였다. 

 대문어는 겨울부터 봄까지 수온이 낮은 시기에 연안의 얕은 수심암반지대로 이동하여 서식하며 교미를 한 개체는 
 암반지대의 패인 곳이나 옆으로 뚫린 굴 등에 산란을 한다. FIRA에서는 이러한 대문어 서식특성 및 생물학적 특성, 
 서식환경, 번식생태 등을 분석하고 사업에 접목하여 고도화를 꾀하였다. 

 이에 '19년 3분기까지의 대문어 어획량이 사업초기 대비('15년) 25% 증대되었으며 동시기 어업소득은 22%가 증대되었다.*
 또한 비사업지 대비 대문어 어획량은 3.3배 정도 나타났으며 지난 10월~11월 수행한 모니터링 조사에서는 부화 후 
 몇 달이 지나지 않은 어린개체가 사업지에서 많이 어획되어 사업의 성과를 보여주었다.

 동해본부 신성균 본부장은 "5년간에 걸친 사업의 노력이 가시적인 성과로 나타나서 대문어 자원증대에 긍정적인 신호로
 생각하고 있으며" "향후 사업효과 검증을 위해 다각도로 접근하여 분석하고 본 사업에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금년부터 시작하는 포항시와 강릉시 대문어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을 수행하는 한편 동해안 전지역으로 사업을 확대하고
 산란·서식장 조성기술 고도화를 통해 공단 사업 역량을 한층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동해시 묵호·대진 연승 위판내역(묵호 연승연합회 자료 제공)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FIRA, 2020년도 갑오징어 자원조성 현장 시험 확대
다음글로 이동 [한-아세안 회의] 필리핀 농업부 장관, 한국수산자원공단 방문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사회가치혁신팀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