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공단

한국수산자원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남해안 바다숲 조성사업 고소득품종 '뜸부기'도 이식한다
작성자 손아영 작성일 2020-03-13 조회수 130
인쇄
 
 - '20년 남해바다숲 신규 3개소(전남1, 경남2) 총 480ha 조성 - 


 한국수산자원공단(FIRA, 이사장 신현석) 남해본부(본부장 민병주)는 바다사막화로 황폐해지는 남해해역의 
 생태계 복원을 위해 금년 총 예산 30억을 투입하여 여수시 낭도, 거제시 예구·내도, 남해군 진동리 3개소 480ha에
 바다숲을 새롭게 조성한다고 3월 11일 밝혔다.

 바다숲 사업은 갯녹음이 발생 또는 예방이 필요한 해역을 중심으로 해중림초 설치, 해조류 이식 등을 통해
 해양생물의 서식 및 산란에 유용한 해조군락을 조성하여 해양생태계를 복원하는 사업이다.

 FIRA 남해본부는 남해해역의 환경을 지속적으로 연구하여 바다숲 조성 사업에 활용 가능한 해조류 품종을 
 확대해 나가고 있으며, 올해는 남해안 고소득 특화품종인 '뜸부기'를 포함한 총 12종의 해조류를 활용하여
 건강한 바다숲을 조성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바다숲 사업은 지역 어업인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해조류 서식환경 개선사업(갯닦기*, 조식동물구제, 
 폐기물 수거 등)을 확대하여 사회적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 양식장의 암반이나 돌에 유용해조류 포자가 잘 부착하여 자랄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따개비 등 부착생물을 제거하는 일

 FIRA 남해본부 민병주 본부장은 "지역어업인과 힘을 합쳐 남해안에 적합한 맞춤형 바다숲 조성을 통해 
 풍요롭고 건강한 남해바다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FIRA, 인증 넙치 수정란 보급 실시
다음글로 이동 FIRA, 동해안 하천에 어린연어 680만 마리 방류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사회가치혁신팀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