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한국수자원관리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FIRA 서해본부, 충청남도 주꾸미 자원회복 청신호 기대
작성자 백현수 작성일 2019-04-12 조회수 67
인쇄


  주꾸미 생태특성을 고려한 산란장 조성사업에 12억원 투입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이사장 신현석)은 서해안 대표어종인 주꾸미 자원회복을 위해 충청남도 태안군 등 4개 지자체
  에서 총 12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꾸미는 봄, 가을철 어업인을 비롯한 낚시객을 대상으로 주요 소득원이며, 서해 대표 수산물로 알려져 있지만, 2000~2009년
  평균 생산량은 4,661톤 이었으나, 2010년에 2,977톤, 2015년에 2,232톤으로 급격히 감소하면서 자원회복을 위한 대책 마련이
  절실해졌다.

  이에 따라, FIRA는 2015~2018년 보령시 해역에 주꾸미 산란・서식장 조성사업을 통해 기술력 확보 및 조성효과를 구명하였
  고, 2018년에는 어업인 소득이 총 671억원으로 전년 495억원 대비 36%(176억)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FIRA는 지자체를 대상으로 주꾸미 산란・서식장 조성 효과 공유 및 기술보급 등을 통해 주꾸미 자원조성사업 확대 필요성을 
  제안하였고, 올해 충청남도 보령시(1억원), 서산시(2억원), 서천군(4억원), 태안군(5억원) 등 4개 지역으로 확대되어 대대적인 
  지역특화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FIRA 하두식 서해본부장은 “수산자원 회복을 위해서는 자원관리가 매우 중요하고, 특히 주꾸미는 지난해부터 자원관리를 
  위해 금어기를 신설하여 시행하고 있다며, 어업인의 자율적인 자원관리 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홍보, 교육 등의 노력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 안전관리 최우선 경영 추진
다음글로 이동 FIRA 서해본부, 보령시 삽시도 풍요로운 어장조성 추진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사회가치혁신실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