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한국수자원관리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2018.04.10] FIRA, 제주연안 바다숲 조성에 85억 투입 추진
작성자 노한욱 작성일 2018-04-11 조회수 78
인쇄

 - ‘18년도 제주 5개 어촌계 1,098ha 바다숲복원 현장사업 설명회 개최 -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 이사장 정영훈) 제주본부는 제주 연안 해역을 대상으로
 약 85억원을 투입하여 5개 어촌계(6개소), 1,098ha에 대규모 바다숲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바다숲 조성사업이란 갯녹음 등 바다사막화로 황폐해져가는 바다속 해조류 자원을 조성하고
 갯녹음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천연해조장 보호보전 사업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수산자원의 서식처 제공과 어가소득향상을 위해 ’09년부터 정부에서 주도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제주시 4개소(오봉리 3개소, 종달리 1개소), 서귀포시 2개소(신천리 1개소, 신산·삼달리 1개소)등
 총 6개소에 해조를 이식한 해중림초 시설, 수중저연승, 모조주머니를 이용한 포자확산 단지조성 등이 신규 추진된다.

 또한 ’15 ~ ’17년도 추진한 조성해역 14개소, 3,271ha에 대해서도 기능유지와 체계적 관리를 위한
 해조보식, 조식동물구제, 시설물 보수·보강 등이 병행 실시한다.

 아울러 FIRA 제주본부는 어업인의 적극적인 참여와 바다숲조성사업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하여
  “찾아가는 FIRA DESK(현장 사업설명회)”를 지난달 제주시 구좌읍 종달리를 시작으로
 서귀포시 성산읍 삼달리, 서귀포시 성산읍 신천리, 제주시 우도면 오봉리와
 이번달 5일에는 서귀포시 성산읍 신산리의 5개 어촌계를 대상으로 실시하였다.

 FIRA 제주본부는 각 어촌계 사무실을 방문하여 어업인과 유관기관 등 총 231명을 대상으로
 바다숲 조성관리의 목적과 추진계획에 대해 공유하고 의견을 수렴하는 등 어업인 및 유관기관과의 이해와 협력을 도모하였다.

 FIRA 제주본부(임동현 본부장)는 “어업인과 유관기관의 의견을 반영한 사업 추진이야말로
 바다숲 사업의 실효성 있는 성과로 이어질 수 있을 것이다” 말하고
  “향후 어업인 등 지역사회와 소통의 기회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수산자원관리공단 남해본부, “남해군 연안바다목장” 잘 조성하여 다시 어업인에게!!!
다음글로 이동 “제2의 산림녹화를 바다에서”,18년도 바다녹화운동본부 정기총회 개최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대외협력실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