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한국수자원관리공단

모바일메뉴보기
HOME > 알림마당 > FIRA뉴스 > 보도자료(게시판)
보도자료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FIRA 제주지사, 해녀 일자리 활성화로 수산종자 생존율 향상, 사업 투명성 확보
작성자 노한욱 작성일 2017-12-07 조회수 65
인쇄

 ❏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FIRA, 이사장 정영훈) 제주지사는 제주특별자치도와 함께
     제주시 금능과 북촌 연안바다목장 조성해역 내에 홍해삼 종자 27만여 마리를 방류했다고 7일 밝혔다.

 ❏ 바다의 인삼으로 불리는 해삼은 각종 고급요리와 보양식으로 활용되고 있으며
     제주에서 생산되는 홍해삼은 방류 효과가 높아 지역어업인이 선호하는 방류 대상종이다.

 ❏ 이번에 방류한 홍해삼 종자는 도내 종자 배양장에서 2017년에 생산된 체중 1~7g의 종자로
     그 동안 잠수부를 이용한 방류 방식을 전환하여 해당 어촌계의 해녀와 함께 방류함으로서
     해녀 일자리 활성화 등 “해녀 어업의 전승·보전”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 FIRA 양문호 제주지사장은 홍해삼이 주로 서식하고 있는 장소를 잘 알고 있는 지역 해녀의 사업 참여로
     방류 종자의 생존율이 크게 향상됨은 물론 수산자원조성 사업의 투명성도 동시에 확보될 것이라 말했다.






보도자료 의 이전글 다음글 안내
이전글로 이동 FIRA 제주지사, 겨울맞이 김장 나눔으로 사회가치 전파
다음글로 이동 전문가들이 말하는 제주 해양생태계를 고려한 수산자원조성 방향
목록
만족도 평가
콘텐츠 담당부서: 대외협력실 | 문의전화: 051-740-2524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